ad31

스팅어, '2018 유럽 올해의 차' 최종 후보에 올라

기사승인 2017.11.28  19:00:10

공유
default_news_ad1
   
 

기아자동차 스팅어가 2018 유럽 올해의 차 최종 후보에 올랐다. 올해 최종 후보에는 스팅어를 비롯해 알파로메오 스텔비오,  아우디 A8, BMW 5시리즈, 시트로엥 C3 에어크로스, 세아트 이비자, 볼보 XC40 등 총 7개 모델이 올랐다.

   
 
   
 

유럽 올해의 차 최종 후보는 총 59명으로 구성된 유럽의 저명한 기자들이 올해 유럽에 출시한 37종의 신차를 대상으로 상품성 테스트를 통해 선정했다. 기아차가 유럽 올해의 차 최종 후보에 오른 것은 지난 2008년 씨드 이후 2번째 일이다.

   
 
   
 

스팅어가 유럽 올해의 차를 수상할 경우 기아차는 유럽에서 최초로 올해의 차를 수상하는 한국 브랜드로 기록된다. 통상적으로 유럽 자동차 시장에서는 올해의 차 최종 후보에 오른 것 만으로도 성능과 상품성을 인정 받는 것으로, 판매 증대에 도움이 된다.

   
 
   
 

지난 5월 국내 출시 이후 유럽에서도 판매되고 있는 스팅어는 기아차의 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를 높이는데 혁혁한 공을 세우고 있다. 유럽 올해의 차는 내년 3월 2018 제네바모터쇼에서 최종 수상 차종이 발표된다.

박수현 기자 press@top-rider.com

<저작권자 ©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영상뉴스

1 2 3
item3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신차

item29

시승기

item3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