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1

E클래스와 5시리즈 킬러, 아우디 '신형 A6' 공개

기사승인 2018.02.28  11:23:37

공유
default_news_ad1
   
 

아우디는 28일 신형 A6를 완전히 공개했다. 신형 A6는 새로운 디자인의 싱글프레임 그릴과 HD 매트릭스 LED 헤드램프가 적용됐으며, 후면에는 9개의 수직 바로 구성된 LED 리어램프가 적용됐다. 신형 A6는 오는 6월 독일을 시작으로 출고가 시작된다.

   
 
   
 
   
 

신형 A6는 전장 4939mm, 전폭 1886mm, 전고 1457mm, 휠베이스 2924mm로 차체가 확대돼 실내공간을 넓혔다. 머리공간과 어깨공간 뿐만 아니라 확대된 2열 레그룸을 제공한다. 외관 디자인은 두 가지 디자인이 적용되며, S라인 패키지는 스포티함이 강조됐다.

   
 
   
 
   
 

실내는 먼저 공개된 A7의 디자인이 그대로 적용됐다. 고급 소재와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을 통해 경쟁차 대비 고급스러움을 강조했다. 12.3인치 디지털 계기판과 10.1인치 인포테인먼트 모니터, 8.6인치 공조 컨트롤러 모니터를 적용해 물리 버튼을 최소화했다.

   
 
   
 
   
 

특히 강화된 엠비언트 라이트를 적용해 대시보드와 센터콘솔이 공중에 떠 있는 효과를 연출했으며, 정교한 금속 장식과 가죽, 우드 인레이가 적용됐다. 옵션으로는 파노라마 썬루프, 뱅앤울룹슨 프리미엄 오디오, 이오나이저, 퍼퓸디퓨저가 적용된다.

   
 
   
 
   
 

신형 A6는 새로운 플랫폼이 적용돼 운동성능이 크게 향상됐다. 가변형 스티어링 휠과 리어 스티어링 시스템이 적용돼 모든 영역에서의 핸들링 성능이 강화됐다. 새로운 서스펜션은 경량 알루미늄이 폭 넓게 적용됐으며, 에어 서스펜션을 선택할 수 있다.

   
 
   
 
   
 

신형 A6는 유럽시장 기준으로 두 가지 파워트레인이 먼저 출시된다. 3.0리터 V6 TFSI 가솔린 터보엔진과 7단 S트로닉 자동변속기의 조합으로 최고출력 340마력, 최대토크 51.0kgm를 발휘한다. 정지상태에서 100km/h 가속은 5.1초, 최고속도는 250km/h다.

   
 
   
 
   
 

3.0리터 V6 TDI 디젤엔진은 8단 자동변속기와 조합돼 최고출력 286마력, 최대토크 63.2kgm를 발휘한다. 두 종류의 파워트레인 모두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적용돼 100km 주행시 약 0.7리터의 연료를 절감했다. 정지에서 22km/h 구간까지 동작된다.

박수현 기자 press@top-rider.com

<저작권자 ©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영상뉴스

1 2 3
item3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신차

item29

시승기

item3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