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1

출시 앞둔 현대차 대형 SUV, 실내 디자인 노출

기사승인 2018.08.01  09:30:08

공유
default_news_ad1
   
 

현대차가 올해 말 선보일 대형 SUV 팰리세이드(가칭)의 실내 디자인이 노출됐다. 해외 자동차 전문매체 오토블로그가 게재한 사진에는 팰리세이드의 대시보드와 공조장치, 스티어링 휠, 도어트림, 컵홀더와 트렁크공간 등 양산차의 디자인이 상당 부분 드러났다.

   
 
   
 
   
 

실내에서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센터터널의 기어셀렉트 레버가 없는 점이다. 이미 한 차례 스파이샷을 통해 공개된 것과 일치하는 부분으로 스틱형 기어노브를 대신해 버튼식이 적용됐다. 이를 통해 넓은 컵홀더와 수납공간을 확보했으며 디자인 완성도를 높였다.

   
 
   
 
   
 

인포테인먼트 모니터는 돌출형 스타일으로 가로로 긴 와이드 타입이 적용됐다. 에어벤트와 오디오 컨트롤러, 공조장치 컨트롤러에는 금속 소재를 적용해 고급감을 높였으며, 제네시스나 기아차 스팅어와 유사한 분위기를 담아냈다. 스티어링 휠은 싼타페 스타일이다.

   
 
   
 
   
 

이번에 처음 공개된 트렁크공간은 기대보다는 크지 않은 모습이다. 3열 7인승 시트 배열을 소화할 경우 적재공간은 현행 맥스크루즈 대비 작아질 것으로 보여진다. 반면 늘어난 휠베이스를 통해 실내공간은 확대된다. 그 밖에 도어트림 디자인은 그랜저를 닮았다.

   
 
   
 
   
 

현대차가 출시할 대형 SUV에는 지난 2018 부산모터쇼에서 공개된 그랜드마스터 콘셉트카(HCD-2)의 디자인이 폭 넓게 적용된다. 대형 전면그릴과 독특한 세로형 LED 주간주행등, 역전 배치된 헤드램프를 통해 볼드하고 럭셔리한 디자인으로 출시될 계획이다.

박수현 기자 press@top-rider.com

<저작권자 ©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영상뉴스

1 2 3
item3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신차

item29

시승기

item3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