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1

현대차 N 라인업, SUV 포함 5개 모델로 확대

기사승인 2018.08.21  09:23:18

공유
default_news_ad1
   
 

현대차가 고성능 N 라인업에 i30와 벨로스터 외에 SUV 모델을 추가할 전망이다. 해외 자동차 전문매체 오토모티브는 최근 현대차 알버트 비어만 사장과의 인터뷰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총 5개 모델로 계획된 N 라인업에는 i30 패스트백과 SUV 모델이 포함된다.

   
 

이미 출시된 i30 N과 벨로스터 N에 이어 선보일 N 모델은 i30 패스트백 N이다. i30 패스트백 N은 최초 계획에는 포함되지 않았으나 피터 슈라이어의 실물 모형을 접한 후 i30 패스트백 N의 디자인이 스포티한 세단형 자동차에 적합할 것으로 판단돼 추가됐다.

   
 

i30 패스트백 N 이후 출시될 SUV 타입의 N 모델은 투싼과 코나다. 비어만 사장은 구체적인 모델명을 언급하지 않았으나, 투싼과 코나의 N 모델 계획은 이미 여러차례 외신을 통해 전해진 부분이다. 투싼 N은 2019년 하반기, 코나 N은 2020년 말 생산될 계획이다.

   
 

비어만 사장은 N 브랜드의 전기차 출시 가능성도 언급했다. 현재 N 모델에 일괄적으로 적용되고 있는 275마력 혹은 250마력 2.0리터 터보엔진을 대신해 적용될 고성능 전기차는 시기의 문제일 뿐 출시될 수 밖에 없는 상황이다. 고성능 전기차는 2021년 이후 출시된다.

   
 

한 예로 아이오닉EV N은 대용량 배터리와 커진 전기모터, 그리고 대용량 인버터를 적용해 가능하다고 전했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2021년 고성능 전기차를 출시할 계획이다. 반면 제네시스 N 모델은 과거 검토된 적이 있으나 현재로서는 출시할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박수현 기자 press@top-rider.com

<저작권자 ©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영상뉴스

1 2 3
item3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신차

item29

시승기

item3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