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1

혼다 CR-V 2019년형 출고 개시, 혼다센싱이 기본

기사승인 2019.02.18  16:40:25

공유
default_news_ad1
   
 

혼다코리아가 2019년형 CR-V 터보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고 18일 밝혔다.
2019년형 CR-V 터보는 전 트림에 혼다 센싱을 기본으로 탑재한 것이 특징으로 사전계약 1개월 만에 400여대를 돌파했다. 국내 판매가격은 3690~4300만원이다.

   
 

CR-V 터보의 세부 가격은 2WD EX-L 3690만원, 4WD EX-L 3930만원, Touring은 4300만원이다. 색상은 기존 실버, 블랙, 메탈, 화이트, 레드에 블루를 신규 추가해 총 6가지 색상 중 선택할 수 있다. 2WD EX-L 모델은 2019년형에 새롭게 추가된 트림이다.

   
 

2019년형 CR-V 터보는 혼다 센싱이 기본 사양이다. 혼다 센싱은 레이더와 카메라를 이용한 차세대 운전자 보조 시스템으로 자동 감응식 정속 주행(ACC), 저속 추종(LSF), 차선 유지 보조(LKAS), 추돌 경감 제동(CMBS), 차선 이탈 경감(RDM), 오토 하이빔이 포함된다.

   
 

2019년형 CR-V 터보에는 1.5리터 VTEC 터보 엔진과 CVT 조합으로 5600rpm에서 최고출력 193마력, 2000-5000rpm에서 최대토크 24.8kg.m를 발휘한다. 2WD 기준 공차중량은 1535kg, 복합연비는 12.4km/ℓ(도심 11.3, 고속 14.2)다. 4WD는 11.4km/ℓ다.

   
 

한편, 혼다코리아는 2019년형 CR-V 터보의 본격적인 판매에 앞서 지난 16일 자사의 공식 자동차 판매점인 KCC 일산 전시장에서 국내 공식 출시를 기념하는 차량 전달식을 진행했다. 주인공은 교통사고를 통해 CR-V의 안전성에 반해 CR-V를 4대째 구입했다.

이한승 기자 hslee@top-rider.com

<저작권자 ©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영상뉴스

1 2 3
item3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신차

item29

시승기

item3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