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1

벤츠 S63 쿠페와 카브리올레 출시, 2억2010만원

기사승인 2019.08.02  13:50:49

공유
default_news_ad1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더 뉴 메르세데스-AMG S 63 4MATIC+ 쿠페와 카브리올레를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신차로 메르세데스-AMG 및 드림카 라인업이 한층 강화된다. 가격은 쿠페 2억2010만원, 카브리올레 2억4380만원이다.

   
 

더 뉴 메르세데스-AMG S 63 4MATIC+ 쿠페와 카브리올레는 AMG만의 감성을 살린 새로운 디자인으로 강렬하고 역동적인 외관을 완성했다. AMG 4.0리터 8기통 바이터보 엔진과 4MATIC+ 사륜구동 기술, AMG 스피드시프트 MCT 9단 변속기가 적용됐다.

   
 

전면은 강렬한 디자인의 AMG 전용 파나메리카나(Panamericana) 라디에이터 그릴과 제트 윙(Jet Wing) 디자인을 적용한 새로운 프론트 에이프런이 장착돼 AMG만의 매력을 더했다. 측면부에는 고광택 크롬 처리된 3차원 장식의 사이드 스커트가 적용된다.

   
 

후면부에는 새롭게 설계된 AMG의 테일 파이프와 디퓨저 인서트가 적용된 리어 에이프런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긴 보닛, 짧은 오버행, 높은 벨트라인이 특징인 측면 디자인은 프런트 휠 아치에서부터 쭉 뻗은 유려한 드로핑 라인이 2-도어 모델의 매력을 발산한다.

   
 

특히 혁신적인 OLED 테일램프(Organic Light Emitting Diode tail lamp)도 새롭게 적용돼 좌우 각 33개씩, 총 66개의 초박막 OLED를 통해 정확하면서도 감각적인 빛을 발산해 야간 주행시 운전 조건과 주변 조도에 따라 다양한 밝기를 점등하고 세련된 이미지를 자아낸다.

   
 

더 뉴 메르세데스-AMG S 63 4MATIC+ 쿠페와 카브리올레의 실내는 특별한 분위기로 승객을 맞이한다. 메모리, 통풍, 마사지 기능이 탑재된 시트가 장착됐으며, 앞좌석과 뒷좌석의 등받침에 있는 나파 가죽과 전용 IWC 아날로그 시계는 특별함을 더욱 배가시킨다.

   
 

최첨단 터치 컨트롤 및 디스플레이 컨셉의 와이드 스크린 콕핏이 적용되며, 31.2cm의 고해상도 와이드 디스플레이에는 엔진 및 차량 속도 등 다양한 부가 정보가 표시된다. AMG 메뉴도 대폭 확대돼 엔진 출력 및 토크, 부스트 압력 등 현재의 차량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운전자는 세 가지 디스플레이 디자인인 클래식, 스포츠, 프로그래시브 중 원하는 디자인을 선택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패들 시프트가 있는 3-스포크 퍼포먼스 스티어링 휠은 그립 부분에 천공된 가죽으로 테두리가 있는 림, 메탈로 된 AMG 로고 등으로 차별화된다.

   
 

트윈스크롤 터보차저가 포함된 AMG 4.0리터 8기통 바이터보 엔진은 기존 엔진보다 27마력 높은 최고 출력 612마력과 최대 토크 91.8kgm의 폭발적인 성능을 구현한다. 정지 상태에서 100km/h에 3.5초 만에 주파하며, 최고 속도는 250 km/h에서 제한된다.

   
 

터보차저는 V형 실린더 안쪽에 위치한 방식으로 빠른 반응 속도 및 낮은 배기가스 배출을 가능하게 한다. 또한 새롭게 적용된 AMG 실린더 매니지먼트 시스템은 4기통 실린더 비활성화를 통해 연료 소비를 현저히 줄여주는 기능으로 주행 성능 및 효율성을 보장한다.

   
 

더 뉴 메르세데스-AMG S 63 4MATIC+ 쿠페와 카브리올레에는 운전의 즐거움을 배가시켜주는 AMG만의 다양한 기술이 탑재돼 있다. AMG 다이내믹 셀렉트와 더불어 AMG 스포츠 배기 시스템은 플랩 덮개를 조절해 주행 모드에 따라 다양한 배기음 설정이 가능하다.

   
 

또한 더욱 쉽게 작동되는 새로운 레이스 스타트(RACE START) 기능이 더해져 출발시 최대 가속을 지원해 극한의 퍼포먼스를 발휘할 수 있다. 해당 기능은 스포츠 또는 스포츠+ 주행 모드에서 운전자가 가속 페달과 브레이크 페달을 동시에 밟으면 작동된다.

   
 

인텔리전트 드라이브 시스템과 프리-세이프 플러스가 기본으로 탑재되며 앰비언트 라이트 시스템은 64종의 색상을 지원한다. 카브리올레는 에어캡(AIRCAP), 에어스카프(AIRSCARF) 기술이 적용되 계절에 상관없이 일상에서도 쾌적한 오픈탑 주행 경험을 제공한다.

이한승 기자 hslee@top-rider.com

<저작권자 ©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영상뉴스

1 2 3
item3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신차

item29

시승기

item3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