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1

이번엔 프리미엄 소형차 공략, 클리오 최초 공개

기사승인 2017.03.30  19:59:51

공유
default_news_ad1
   
 

르노삼성자동차는 30일 2017 서울모터쇼를 통해 국내에 출시할 클리오를 공개했다. 클리오는 누적 판매량 1300만대의 베스트셀링 해치백으로 경쾌함을 강조한 차체 밸런스와 실용성이 강점이다.

   
 
   
 

클리오의 외관 디자인은 부드럽고 친근함이 강조됐다. 이날 선보인 4세대 클리오는 LED PURE VISION 헤드램프와 C자형 주간 주행등, 3D 타입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고정형 글래스 루프, 보스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이 적용해 고급감을 강조했다.

   
 
   
 

르노삼성차 박동훈 사장은 "소비자들의 숨겨진 욕구와 필요를 채워온 르노삼성차의 길은 결국 새로운 기준이 되었다"며 "잠재된 소형차 시장의 수요 역시 클리오의 사랑스런 디자인과 감성으로 촉발되고 새로운 유행으로 번질 것"이라고 말했다.

   
 
   
 

르노삼성은 클리오와 함께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를 전시했다. 트위지는 신개념 1~2인용 초소형 전기차로 가정용 220V 콘센트로 세시간 남짓 충전해 최대 100km를 달릴 수 있다. 깜찍한 디자인, 기동성, 후륜구동의 운전재미가 특징이다.

   
 
   
 

또한 르노삼성은 아메시스트 블랙 컬러가 적용된 SM6와 QM6를 전시해 주목받았다. 아메시스트 블랙은 유럽판 SM6, 탈리스만 이니셜파리에 적용된 컬러로 귀족을 상징하는 자수정에서 영감을 얻었다. 보는 각도와 조명에 따라 다양한 컬러감을 갖는다.

이한승 기자 hslee@top-rider.com

<저작권자 ©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영상뉴스

1 2 3
item3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신차

item29

시승기

item3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