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1

신형 닛산 알티마 출시, 가격은 2960만원부터

기사승인 2019.07.16  10:12:10

공유
default_news_ad1
   
 

한국닛산은 글로벌 베스트셀링 세단 '신형 알티마(All-New Altima)'를 출시하고 판래를 시작한다고 16일 밝혔다. 신형 알티마는 6세대 완전 변경 모델로 동급 최고 수준의 상품성을 자랑한다. 가격은 2.5 스마트 2960만원, 2.5 SL 테크 3550만원, 2.0 터보 4140만원이다.

   
 

신형 알티마는 경량화 및 고강성화를 실현한 개선된 플랫폼을 기반으로 설계됐다. 이전 모델 대비 전장은 25mm 더 길어지고, 전고는 25mm 더 낮아졌으며, 전폭은 25mm 더 넓어져 보다 안정적이고 역동적인 디자인으로 변화했다. 특히 더욱 스포티한 외관을 갖는다.

   
 

인테리어는 낮고 넓어진 차량 외관 스타일에 따라 개방감 있는 넓은 운전 시야를 확보했다. 계기판과 대시보드는 우드톤 그레이 가죽과 크롬 몰딩이 적절하게 어우러져 고급스러운 분위기다. 신형 알티마에는 트림에 따라 새로운 2개의 엔진이 탑재된다.

   
 

2.0 터보 모델에는 세계 최초로 개발 및 양산에 성공한 2.0 터보 가변 압축비 엔진이 적용된다. 주행 상황에 따라 압축비를 조절해 최고출력 252마력, 최대토크 38.7kgm의 강력한 주행 성능과 함께 복합 연비 12.2km/l에 달하는 우수한 연료 효율성을 제공한다.

   
 

2.5 스마트, 2.5 SL 테크 모델에 탑재된 2.5리터 4기통 직분사 가솔린 엔진은 기존 엔진 대비 부품 및 디자인 부분이 80% 이상 재설계 됐다. 최고출력 184마력, 최대토크 24.9kgm를 발휘하며, 복합연비 12.9km/ℓ를 실현, 동급 대비 최고의 연료 효율성을 자랑한다.

   
 

안전성도 한층 향상됐다. 동급 최대 수준인 10개의 SRS 에어백 외에도 닛산 인텔리전트 모빌리티를 토대로 보행자 움직임을 감지하는 인텔리전트 비상 브레이크, 인텔리전트 어라운드 뷰 모니터, 차간거리 제어, 차선 이탈 방지, 운전자 주의 경보 시스템이 적용된다.

   
 

인포테인먼트 조작방식을 화면 터치형 및 수동 버튼형 두 가지 형태로 구성해 운전자 취향과 편의에 따라 조작이 가능하며, 7인치 어드밴스드 드라이브 어시스트 디스플레이가 적용된다. 저중력시트는 오랜 주행에도 안정적이고 편안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박수현 기자 press@top-rider.com

<저작권자 ©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영상뉴스

1 2 3
item3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신차

item29

시승기

item3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