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1

페라리 812 GTS 공개, 800마력 초강력 오픈카

기사승인 2019.09.11  08:23:06

공유
default_news_ad1
   
 

페라리가 812 슈퍼패스트의 오픈톱 모델 812 GTS를 공개했다. 812 GTS는 페라리가 마지막 양산형 12기통 프론트 엔진 스파이더를 출시한 지 50년 만에 선보이는 새로운 라인업으로, 페라리 브랜드 역사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한 라인업의 성공적인 부활을 의미한다.

   
 

812 GTS는 이전 12기통 스파이더 모델들과 마찬가지로 성능과 희소성 측면에서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다. 800마력의 12기통 스포츠 모델로 자동차 업계에서 가장 강력한 스파이더일 뿐만 아니라, 접이식 하드톱 적용으로 보다 큰 트렁크 용량을 확보해 실용적이다.

   
 

접이식 하드톱은 45km/h 이하의 속도에서 14초만에 열리며 내부 공간에 영향을 미치지 않아 812 슈퍼패스트와 같이 여유 있는 운전석 공간을 유지하였다. 전자식 리어 스크린은 오픈톱 주행에서 바람을 막아주며, 톱을 닫은 경우에서도 열 수 있어 배기음을 전달한다.

   
 

812 GTS는 812 슈퍼패스트의 사양과 성능을 모두 겸비한 스파이더 버전으로 8500rpm에서 800마력를 발휘하는 동급 최강의 엔진을 탑재했다. 최대 토크는 73.2kgm로 812 슈퍼패스트에 버금가는 가속력을 보장한다. 엔진은 최대 8900rpm의 고회전으로 회전한다.

   
 

이같은 성능은 엔진 설계의 최적화, 350바 직분사 엔진과 함께 자연흡기 방식의 F1 엔진을 컨셉으로 한 가변형 공기 흡입구 제어 시스템 도입으로 가능했다. 또한 배기량은 6.2리터에서 6.5리터로 늘어나 저속 회전에서도 보다 강력한 토크를 발휘할 수 있게 설계됐다.

   
 

최대 토크의 80%가 3500rpm에서도 발휘될 수 있어 유연성과 가속 성능 모두 향상됐다. 특히 최대 출력이 증가함과 더불어 엔진의 출력 곡선이 6500~8900rpm에서 최적화되면서 고회전이 지속되는 트랙 주행시 발휘되는 평균 마력이 최대화돼 빠른 가속이 가능하다.

   
 

812 GTS의 또 다른 특징은 엔진의 잠재력과 함께 차가 가진 극한의 파워를 이끌어 내는 마네티노(Manettino) 설정 보정이다. 어떠한 엔진 속도에서도 부드럽게 지속되는 동력 전달로, 운전자는 가속 페달을 통해 더욱 쉽고 자신 있게 강력한 토크를 가동할 수 있다.

   
 

고압 분사 시스템은 분사되는 연료의 분무를 개선해 촉매 컨버터가 예열될 때 배출되는 미립자의 양을 획기적으로 줄였다. 또한 주행시 엔진을 멈췄다가 재시동하는 스톱&스타트 온 더 무브 기능과 가솔린 미립자 필터(GPF)를 통해 강화된 배출가스 규제를 만족한다.

   
 

듀얼 클러치 변속기 로직은 차량의 스포티함을 더욱 강화했다. 마네티노를 보다 스포티하게 세팅하면 고단과 저단의 변속 시간이 크게 단축되고 변속 시간이 최적화돼 보다 향상된 운전 경험을 제공한다. 오픈톱 주행시 엔진과 배기관의 사운드를 증폭시킨다.

   
 

연소 배기음 순서를 고려해 중앙 연장관의 구조를 변경했으며, 모놀리스 촉매 컨버터로 연결되는 6-in-1 배기 매니폴드 방식의 모든 파이프는 동일한 길이로 1차 연소 배기음에 중점을 둬 사운드를 최적화한다. 때문에 어떤 주행에서도 12기통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이한승 기자 hslee@top-rider.com

<저작권자 ©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영상뉴스

1 2 3
item3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신차

item29

시승기

item3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