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1

'4세대 쏘렌토' 렌더링 공개, 터프한 실내 강조

기사승인 2020.02.11  14:13:53

공유
default_news_ad1
   
 

기아차가 4세대 쏘렌토의 내외장 렌더링과 티징 영상을 11일 공개했다. 4세대 쏘렌토는 '경계를 넘는 시도로 완성된 디자인(Borderless Gesture)'이라는 콘셉트 하에 기존 SUV 디자인의 전형성을 넘는 시도를 담아냈다. 신형 쏘렌토는 3월 국내에 출시될 예정이다.

   
 

4세대 쏘렌토 외장 디자인의 지향점은 '정제된 강렬함'이다. 전통적인 쏘렌토의 디자인 감성인 ‘강인함’과 ‘존재감’ 같은 가치를 지키면서도 예리하게 정제된 선과 면으로 콘셉트를 표현해 1~3세대 쏘렌토의 헤리티지와 4세대의 혁신성을 완벽하게 결합했다.

   
 

SUV의 사용성과 강인함은 유지하면서 세단의 세련미를 더한 쏘렌토만의 혁신적인 디자인이다. 4세대 쏘렌토의 실내는 ‘기능적 감성’을 콘셉트로 디자인 됐다. 기능 혹은 감성 어느 한쪽에 치우치지 않고 두가지의 요소가 조화롭게 어우러진 디자인을 구현한 것이다.

   
 

실내는 SUV를 타는 사람들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직관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SUV다운 터프한 조형미를 유지하면서 첨단 테크놀로지가 형성한 통제감을 시각적 그리고 직관적으로 체험하도록 기능적이고 감성적인 콘셉트로 설계한 센터페시아를 더했다.

   
 

기아차는 4세대 쏘렌토에 SUV로는 처음 적용한 신규 플랫폼을 기반으로 최적의 레이아웃 설계를 통해 동급 중형 SUV는 물론 상위 차급인 대형 SUV와 비교해도 경쟁력 있는 공간성을 확보했다. 충돌 안전성, 주행 안정성, 승차감과 핸들링(R&H) 등 개선을 이뤄냈다.

   
 

특히 4세대 쏘렌토는 친환경 파워트레인인 가솔린 터보 하이브리드 엔진이 국산 중형 SUV 최초로 적용돼 향상된 주행 경험을 제공하고 친환경 SUV의 대중화를 선도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동급 최고 수준의 첨단 운전자보조 시스템(ADAS) 및 IT 편의사양이 적용된다.

   
 

기아차 관계자는 "4세대 쏘렌토는 또 한 번의 혁신을 이뤄냄으로써 SUV 시장에서 가장 강력한 모델이 될 것"이라며 "중형과 대형 SUV를 고민하는 소비자뿐만 아니라 세단과 SUV를 동시에 염두에 둔 고객도 충분히 매력을 느낄 다재다능한 SUV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한승 기자 hslee@top-rider.com

<저작권자 ©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영상뉴스

1 2 3
item3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신차

item29

시승기

item3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