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1

제네시스 GV80 3.5T의 가성비, 6587만원부터

기사승인 2020.03.30  07:12:32

공유
default_news_ad1
   
 

제네시스는 최근 GV80 가솔린 모델을 출시해 3개 엔진 라인업을 완성했다. 최상위 모델인 GV80 3.5 가솔린 터보의 경우 380마력의 고성능 모델임에도 하위 모델과 가격 차이가 적어 경쟁력이 높다. GV80 3.5 가솔린 터보 파워트레인에 적용된 신기술을 살펴봤다.

   
 
   
 

GV80 라인업은 가솔린 2종, 디젤 1종으로 구성된다. 2.5 가솔린 터보는 6037만원, 3.5 가솔린 터보는 6587만원, 3.0 디젤은 6437만원이다.(개소세 1.5% 기준) 2.5 가솔린 터보 기준으로 3.0 디젤과의 가격 차이는 400만원, 3.5 가솔린 터보와는 550만원 수준이다.

   
 
   
 

이같은 가격 구성은 럭셔리 수입 대형 SUV와 비교시 매우 적은 것으로, 수입 SUV의 경우 파워트레인에 따른 가격 차이는 옵션 차이를 포함해 수천만원에서 2배 가까이 벌어진다. 때문에 고성능 모델을 원하는 소비자에게는 GV80 3.5T의 가격 경쟁력이 아주 우수하다.

   
 
   
 

GV80 3.5T에는 T-GDi 스마트스트림 터보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조합된다. 3800rpm에서 최고출력 380마력, 1300-4500rpm에서 최대토크 54.0kgm다. 최상위 모델 AWD 22인치 7인승 기준으로 공차중량은 2240kg, 복합연비는 7.8km/ℓ(도심 6.9, 고속 9.1)다.

   
 
   
 

GV80의 3.5 T-GDi 엔진은 기존 3.3 T-GDi 대비 출력은 10마력, 토크는 3.8% 향상됐으며, 연비는 5.7% 개선됐다.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가솔린 직분사(GDi)와 다중분사(MPi)가 함께 적용되며, 점화플러그에 인접한 센터 인젝션을 적용해 노킹과 연소 개선을 이뤄냈다.

   
 
   
 

또한 통합 열관리 시스템을 통해 시동 직후 빠른 예열과 상황별 엔진 냉각 성능 최적화를 통한 연비 개선, 내구성 및 가속성능을 향상시켰다. 그 밖에 수냉식 인터쿨러 적용으로 흡입 공기를 빠르게 식힐 수 있어 엔진 응답성 개선과 무더운 날씨에도 성능을 유지한다.

   
   
 

제네시스 GV80는 2월까지 누적 계약 대수 2만1천대를 돌파했다. 전체 고객 중 82.3%가 4륜 구동(AWD)을, 53.2%가 22인치 휠/타이어를 선택했으며, 외장 컬러는 31.6%가 우유니 화이트, 24.4%가 비크 블랙을, 58.9%가 시그니처 디자인 셀렉션 II를 선택했다.

박수현 기자 press@top-rider.com

<저작권자 ©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영상뉴스

1 2 3
item3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신차

item29

시승기

item3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7
#top